저질·가짜뉴스 불러온 ‘클릭 저널리즘’ 누구 탓인가

한국 저널리즘이 통째로 흔들리고 있다는 진단은 새롭지 않다. 심각한 위기에 놓였다는 경고마저 진부한 소리로 들린다. 디지털과 모바일로 옮겨간 미디어 환경 변화와 기민하지 못한 언론사 수익구조는 ‘저널리즘 품질 저하’로 이어지고 있다는 탄식이 시도 때도 없이 나온다.지난 한 주 “1.5룸 청소하고 100만원 받았다”… 기사 더보기

“MB정부 시절 악용되던 걸… SBS, 후진적 모습 보여줘”

지난 3일 SBS의 단체협상 해지로 전국언론노동조합 SBS 본부(위원장 정형택, 아래 SBS 노조)는 무단협 사태를 맞이했다. 무단협 사태는 SBS 창사 31년 만에 처음이고, 국내 방송사로 넓혀도 흔한 일은 아니다.무단협 사태의 직접적인 원인은 ‘사장 임명동의제 폐지’다. SBS 노사는 2017년 10월 13일, 양측의 합의 하에 사장… 기사 더보기

‘김선호 전 여친’ 신상 찾고, 조재범 판결문 퍼나르는 언론

한국 언론의 유명인 사생활 보도 행태는 오래 전부터 개선이 필요한 구태로 비판받아왔습니다. 2020년 언론중재위원회 시정권고 425건 중 사생활 침해가 103건(24.2%)로 1위를 차지해 언론보도로 인한 사생활 침해는 여전히 심각한 수준으로 나타나기도 했습니다. 전체 권고대상 매체 중 인터넷신문이 368건(86.58%)을 기록… 기사 더보기

우리는 모두 동일한 알고리즘의 지배를 받고 있다

오늘도 당신은 습관적으로 페이스북 타임라인을 훑어 내리면서 수많은 ‘좋아요’ 버튼을 눌렀을 것이다. 미국 스탠퍼드대학교 미할 코신스키 교수에 따르면 당신이 누른 페이스북 ‘좋아요’ 70개만 살펴보면 당신 친구들이 당신에 대해 알고 있는 것보다 더 많은 것을 알 수 있다고 한다. 150개면 부모보다 더 많이 알 수 있… 기사 더보기

연습의 강도 그길 만이 있다

연습의 강도 관심 – 고속도로로 들어가는 길학습의 세 번째 규칙(첫 번째 규칙의 가까운 친척) – 지루함은 연결을 방지합니다.연습의 강도 선택에서 … Read more

“전·월세 매매 물량의 허위보도가 심각합니다”

최근 수년간 집값 상승이 계속되면서 부동산 문제는 늘 여론의 화두였다. 이명박·박근혜 정부의 부동산 경기 부양 정책 이후 문재인 정부는 부동산 투기와 집값을 모두 잡겠다는 정책 기조를 잡았다. 그러나 이미 상승 곡선에 오른 집값을 잡기엔 역부족이었다.경제정의실천시민연합(경실련)에 따르면 문재인 정부는 출범 … 기사 더보기

취사선택형 부동산 허위보도, 왜 비일비재한가

주식·코인·부동산 등 재테크 열풍이 거세게 불면서 경제지 구독이 크게 늘었고, 특히 1980년부터 2000년대 초반까지 태어난 사람들을 뜻하는 ‘MZ세대'(밀레니얼+Z세대) 비중이 눈에 띄게 증가하고 있다. 은 이런 현상 속에서 과연 경제지를 보면 경제를 제대로 알 수 있… 기사 더보기

‘이재용 프로포폴 41회 불법투약’에도 비판 보도 없다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이 지난 12일 향정신성 마취제 프로포폴을 불법 투약한 혐의로 가석방된 지 두 달 만에 법정에 섰습니다. 이 부회장은 2015년 1월 31일부터 2020년 5월 10일까지 서울 강남의 한 성형외과에서 의사 등 직원과 공모해 피부미용 시술을 빙자하거나 허위로 41회에 걸쳐 프로포폴을 상습 투약한 혐의를 … 기사 더보기

여수 특성화고생 사망 보도, 외면하거나 소극적이거나

전남 여수의 한 선착장에서 10월 6일 현장실습을 하던 특성화고 3학년 홍정운 군이 숨졌습니다. 여수해경 등에 따르면, 홍 군은 7톤 요트 바닥에 붙은 따개비 등을 제거하는 수중작업 중 사망했습니다. 홍 군은 잠수작업을 하다가 장비를 정비하기 위해 잠시 수면 위로 올라왔고, 산소통과 오리발을 잇따라 벗어 업주에게 … 기사 더보기

ABC 유료부수 대체할 정부안 나왔다

지난 7월 ‘ABC협회의 유료부수의 정책적 활용 중단하겠다’고 밝힌 문체부가 이를 대체할 안을 내놓았다. 문체부는 지난 13일 서울 중구 프레스센터에서 열린 전국언론노동조합이 주최한 ‘공정·투명한 정부광고, 길은 있나’란 주제의 토론회’에서 그동안 정부광고 집행 지표로 활용해온 ABC협회의 유료부수를 대신할 지표…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