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성·귀족노조 망국론의 숨겨진 진실

8월 30일 경기도 김포 CJ대한통운의 한 대리점주가 극단적인 선택을 한 안타까운 일이 벌어졌다. CJ대한통운 택배대리점연합회는 “유서를 확인한 결과 고인이 조합원들과의 갈등으로 극심한 스트레스를 받았으며 조합원 12명 이름을 구체적으로 지목하기도 했다”고 밝혔다. 고인과 갈등을 빚었다는 조합원은 전국택배노동조…

기사 더보기